처음으로     

 

 

ʾ

 

 

 

이낙연 "秋아들 의혹, 사실관계 분명해져…정쟁 자제해야"

기자명 : 관리자 입력시간 : 2020-09-14 (월) 15:26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가 14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 참석하고 있다. 연합뉴스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14일 대량 해고 사태를 겪고 있는 이스타항공의 창업주인 이상직 의원에 대해 “이 의원께서는 창업주이자 국회의원으로서 책임을 갖고 국민과 회사 직원들이 납득할 만한 조치를 취해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이 대표는 이날 오전 최고위원회의에서 “우리 당 이상직 의원이 창업주인 이스타항공 사태에 대해 우려가 제기되고 있다. 당은 이스타항공 문제를 파악하고 있다”며 이같이 언급했다. 이 대표가 이 의원 문제에 대해 공개적인 메시지를 낸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이 대표는 추미애 법무부 장관의 아들 의혹과 관련해선 “당 소속 의원들의 노력으로 사실관계는 많이 분명해졌으나 더 확실한 진실은 검찰 수사로 가려질 것”이라며 “검찰은 철저하고 신속하게 수사하고 그 결과를 공개하기 바란다”고 밝혔다. 이어 “정치권은 정쟁을 자제하며 검찰 수사 결과를 기다리는 게 옳다”면서 “야당이 정치 공세를 계속한다면 우리는 사실로 대응하고 차단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 대표는 또 추 장관의 전날 페이스북 글에 대해 “어제 추 장관이 아들 문제에 대한 심경과 입장을 밝혔다”면서 “충분히 알지 못했던 가족 이야기, 검찰개혁에 대한 충정을 말씀했다”고 했다.
 
이 대표는 같은 당 소속 김홍걸 의원의 재산 문제에 대해선 김 의원을 직접적으로 거명하진 않았지만 “4·15 총선에서 당선되신 여야 국회의원 가운데 총선 당시 신고한 재산과 지금의 신고재산 사이 차이가 나는 경우가 드러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그 가운데는 규정의 변화 등 설명 가능한 경우 많은 것 같다. 그렇지 않은 경우에는 중앙선관위원회가 여야를 막론하고 철저 조사해서 응분 조치를 취하기 바란다. 당도 선관위의 조치를 봐가며 대처하겠다”고 밝혔다.
 
이날 이 대표는 추 장관을 둘러싼 의혹과 관련해 검찰 수사결과를 기다리는 게 옳다고 했지만, 이 의원과 김 의원 등에 대해서는 단호한 입장을 보였다.

[출처: 중앙일보] 이낙연 "秋아들 의혹, 사실관계 분명해져…정쟁 자제해야"
 


 

 
 
 
 
 
 
 
 
 
 
 
 
 
 
 

시사주간지뉴스타임소개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광고안내 | 기사제보 | 취재요청 | 제휴문의

 

Copyright©2013. 시사주간뉴스타임 All rights reserved.
시사주간뉴스타임 서울시 중구 퇴계로45길 31-15(예관동 70-16번지) 3,4층
관리자이메일E-mail : ssjj5008@naver.com 대표전화 : 02-2285-5687 /팩스 02)2285-5688
발행인/대표자 : 김성진(김재팔) 잡지등록증:서울 중,마00031
시사주간뉴스타임의 모든 컨텐츠를 무단복제 사용할 경우에는 저작권법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