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ʾ

|
 

 

114 거꾸로 안내 “고객님, 전화번호 알려주세요”

정보취약계층은 수신처 확인 및 소상공인은 주요 홍보채널 효과 기대
기자명 : 시사주간지… 입력시간 : 2016-12-19 (월) 21:15

2거꾸로안내.jpg

번호안내 114가 고객이 전화번호를 알려주면 해당 번호의 상호명과 주소를 ‘거꾸로’ 안내하는 서비스를 시행한다. 
KT CS와 KT IS는 기존에 전화번호만 안내하던 114가, 전화번호를 통해 상호와 주소를 안내해주는 ‘114 상호명 안내’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고객은 ‘114 상호명 안내’를 통해 모르는 번호가 부재중 전화로 와 있을 경우, 발신처를 확인하거나 해당 전화번호의 스팸 여부를 확인할 수 있다. 또 114는 고객이 문의한 번호 중 114DB에 등록이 안 되어 있는 경우, 정보검색을 통해 상호명을 추가 등재하여 번호안내DB를 더욱 보완할 계획이다.   
‘114 상호명 안내’는 스마트폰 사용에 어려움을 겪는 정보취약계층이 발신처 확인을 용이하게 하고, 소상공인이 114를 통해 홍보효과를 누릴 수 있도록 하기 위해 시행됐다.    
상호안내를 원하는 자영업자나 소상공인은 ‘지역번호+114’로 전화하면 상호명과 번호를 무료로 등록할 수 있다. 또한 업주가 원할 경우, 114에 등록된 전화번호는 네이버나 다음 등 인터넷 포털과 내비게이션에도 자동노출이 가능하다. 
KT CS 114플랫폼사업본부장은 “114번호안내 서비스는 고객편의를 위해 지속적으로 진화하고 있다”며 “정보취약계층에게는 유용한 정보를 주고, 자영업자와 소상공인에게는 주요 홍보채널로서 역할을 다하겠다”며 서비스 출시 배경을 설명했다. 
 


 
 
 
 
 
 
 
 
 
 
 
 
 
 
 

시사주간지뉴스타임소개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광고안내 | 기사제보 | 취재요청 | 제휴문의

 

Copyright©2013. 시사주간뉴스타임 All rights reserved.
시사주간뉴스타임 서울시 중구 퇴계로45길 31-15(예관동 70-16번지) 3,4층
관리자이메일E-mail : ssjj5008@naver.com 대표전화 : 02-2285-5687 /팩스 02)2285-5688
발행인/대표자 : 김성진(김재팔) 잡지등록증:서울 중,마00031
시사주간뉴스타임의 모든 컨텐츠를 무단복제 사용할 경우에는 저작권법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