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ʾ

 

 

코로나 환자 106명…지역 발생 91명, 사흘째 두자릿수

기자명 : 시사주간지… 입력시간 : 2020-09-15 (화) 11:00
8월 이후 코로나19 누적 확진자. 그래픽=차준홍 기자 cha.junhong@joongang.co.kr

8월 이후 코로나19 누적 확진자. 그래픽=차준홍 기자 cha.junhong@joongang.co.kr

 
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본부는 15일 0시 기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환자가 106명 증가했다고 밝혔다. 이로써 누적 환자는 2만2391명으로 늘었다. 신규 환자는 13일째 100명대를 유지하고 있다. 
 
지역에서 환자 91명이 나왔다. 지역 발생 환자는 지난 13일(99명) 이후 이날까지 사흘 연속 두 자릿수대 증가다.  
 
지역별로 보면 서울 32명, 경기 31명, 인천 8명으로 수도권에서 71명 나왔다. 다른 지역은 부산 4명, 광주 1명, 대전 2명, 강원 1명, 충북 2명, 충남 3명, 전북 1명, 경북 1명, 경남 2명, 제주 3명이었다. 대구, 울산, 세종, 전남에선 신규 환자가 나오지 않았다.  
 
해외 유입 환자는 15명으로, 검역 단계에서 5명이 나왔고 지역 사회에서 10명 확인됐다. 유입 국가는 러시아 2명, 필리핀 1명, 인도네시아 1명, 쿠웨이트 1명, 폴란드 1명, 터키 1명, 미국 6명, 멕시코 2명이었다.  
 
이날까지 신규 격리 해제자는 389명으로 총 1만8878명이 격리 해제했고, 현재 3146명이 격리하고 있다. 위·중증 환자는 158명이며, 사망자는 4명 늘어 누적 사망자는 367명이 됐다. 코로나19의 치명률은 1.64%다. 
 
강도태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1총괄조정관(보건복지부 2차관)은 15일 오전 중대본 모두발언에서 “하루 확진자 수는 완만히 감소하는 추세”라면서도 “최근 확진자 중 60대 이상 비율이 꾸준히 40% 내외를 기록하고 있다. 위·중증 환자 대다수도 60대 이상”이라고 우려했다. 
 
이어 “확진자 연령이 높을수록 치료 과정에서 중증으로 진행될 가능성이 높다”며 “사망자도 늘고 있어 최근 일주일간 27명이 사망했다. 전 주의 두 배 이상”이라고 말했다. 
 
강 차관은 “어르신들은 외출을 최대한 자제해주고 사람이 많이 모이는 장소에 방문을 피해달라”고 당부했다. 
 
당국은 의료기관 집단감염 사례가 늘고 있는데 따라 21일부터 거리두기 2단계가 종료되는 27일까지 입원환자의 취합진단검사에 보험을 적용하기로 했다. 취합진단검사는 2~5명까지 검사 대상물을 취합해 한꺼번에 검사하는 방법으로 이른바 ‘풀링검사’로도 불린다. 
 
황수연 기자 ppangshu@joongang.co.kr 
8월 이후 코로나19 누적 확진자. 그래픽=김영희 02@joongang.co.kr

8월 이후 코로나19 누적 확진자. 그래픽=김영희 02@joongang.co.kr

8월 이후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그래픽=차준홍 기자 cha.junhong@joongang.co.kr

8월 이후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그래픽=차준홍 기자 cha.junhong@joongang.co.kr



[출처: 중앙일보] [속보]코로나 환자 106명…지역 발생 91명, 사흘째 두자릿수
 


 
 
 
 
 
 
 
 
 
 
 
 
 
 
 

시사주간지뉴스타임소개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광고안내 | 기사제보 | 취재요청 | 제휴문의

 

Copyright©2013. 시사주간뉴스타임 All rights reserved.
시사주간뉴스타임 서울시 중구 퇴계로45길 31-15(예관동 70-16번지) 3,4층
관리자이메일E-mail : ssjj5008@naver.com 대표전화 : 02-2285-5687 /팩스 02)2285-5688
발행인/대표자 : 김성진(김재팔) 잡지등록증:서울 중,마00031
시사주간뉴스타임의 모든 컨텐츠를 무단복제 사용할 경우에는 저작권법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