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ʾ


 

 

수출입은행, 2015년도 하반기 주요 기업 CEO 초청 간담회 개최

- “수은-주요기업 맞손잡고 대한민국 경제에 활력 불어넣는다”
기자명 : 임동애 입력시간 : 2015-08-21 (금) 11:07


[대한방송연합뉴스] 한국수출입은행( 은행장 이덕훈, 이하 ‘수은’)은 21일 서울 웨스틴조선호텔에서 ‘2015년도 하반기 주요 기업 CEO 초청 간담회’를 열었다고 밝혔다.

20150821104807_4132863597.jpg


이날 간담회는 최근 우리 경제의 수출부진 및 내수 침체를 극복하고, 기업들의 글로벌 경쟁력 강화와 해외진출 확대를 통해 신규 성장동력을 확보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 자리에는 이덕훈 수은 행장을 비롯해 정수현 현대건설 대표이사, 정지택 두산중공업 대표이사, 이상운 효성 대표이사, 이상균 대한항공 대표이사, 이해선 CJ제일제당 대표이사 등 해외건설·플랜트, 석유화학, 서비스 등 산업 전반에 걸쳐 21개 주요 기업 최고경영자(CEO)들이 대거 참석했다.

이 행장은 이날 간담회에서 “최근 우리 경제는 수출 경쟁력 약화 및 내수 침체, 글로벌 불확실성 증대 등으로 그 어느 때보다도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다”면서, “수은은 우리 기업의 글로벌 경쟁력 강화와 해외진출 확대를 통해 신규 성장동력을 확충하고, 이를 국내 일자리 창출과 경제 활성화로 연결시키는데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수은은 먼저 유가하락과 해외발주 물량 감소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해외건설·플랜트 산업에 대한 지원을 강화한다.

선제적으로 사업을 발굴, 패키지 금융을 주선함으로써 우리 기업의 수주 경쟁력을 강화시키고, 글로벌 네트워크를 활용하여 아시아·중남미·아프리카 등 성장잠재력이 큰 新신흥시장 개척을 선도해 나갈 예정이다.

보건의료, 물류, 문화콘텐츠 등 경제파급 및 고용창출 효과가 큰 서비스 산업의 경우 글로벌 시장을 무대로 신성장산업으로 발전할 수 있도록 해외 진출 성공사례를 만들어 나간다는 복안이다.

또한 정부의 유라시아 이니셔티브와 동북아 개발 사업이 빠른 시일 내에 실질적인 성과를 도출할 수 있도록, 러시아, 중국, 몽골 등과 구성한 동북아 공적수출신용기관(ECA) 협의체 의장기관으로서 주도권을 갖고, 광역두만강 개발계획(GTI) 등에서 비롯된 역내 다자간 협력 사업의 성공적 진행을 도모할 계획이다.

 

<저작권자(c)대한방송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이 게시물은 이규진님에 의해 2015-12-25 12:43:20 국제에서 복사 됨] http://www.wnewstime.co.kr/bbs/board.php?bo_table=B02&wr_id=33
 



 
 
 
 
 
 
 
 
 
 
 
 
 
 
 

시사주간지뉴스타임소개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광고안내 | 기사제보 | 취재요청 | 제휴문의

 

Copyright©2013. 시사주간뉴스타임 All rights reserved.
시사주간뉴스타임 서울시 중구 퇴계로45길 31-15(예관동 70-16번지) 3,4층
관리자이메일E-mail : ssjj5008@naver.com 대표전화 : 02-2285-5687 /팩스 02)2285-5688
발행인/대표자 : 김성진(김재팔) 잡지등록증:서울 중,마00031
시사주간뉴스타임의 모든 컨텐츠를 무단복제 사용할 경우에는 저작권법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